전자도서관 최초 개관
전자책 5만8천여권 무료 대여 서비스 제공

중소벤처기업부는 소상공인을 위해서 전자도서관을 개관, 이를 통해서 전자책 5만8천여권을 무료로 대여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전했다. 이번 전자도서관 개관은 소상공인의 디지털 적응력을 향상시키고 자기계발 및 경영개선 등 스스로 혁신하고 역량을 강화시키는데 도움을 주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홈페이지(‘소상공인 지식배움터’ 내 전자책 대여 서비스가 시작됐다)
출처 : 중소벤처기업부 홈페이지(‘소상공인 지식배움터’ 내 전자책 대여 서비스가 시작됐다)

소상공인 자영업 지원 포털인 ‘소상공인마당(sbiz.or.kr)에 가입한 예바창업자나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소상공인 지식배움터(edu.sbiz.or.kr)’의 전자도서관을 선택하여 원하는 전자책을 선택, 대여하면 된다. 회원 1인당 월 10권 이내로 1권당 2주의 기간동안 대여가 가능하다. 
PC와 스마트폰 등을 이용하여 경제/경영, 인문, 과학, 예술, 생활 등 전문분야 도서 대여가 가능하며 소장 도서의 경우에는 인기도서, 추천도서, 신작도서 식으로 구분되어 있다.

원영준 중기부 소상공인정책관은 “사업을 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가 필요한데, 소상공인분들이 이러한 것들을 습득할 시간이 부족할 수 있다”고 설명하며 “시공간 제약이 없는 전자책을 통해 경영개선이나 새로운 사업 기회에 대한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자도서관 개관의 의의를 다졌다.
 

저작권자 © 사이드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